본문 바로가기

나의 정원

[발코니정원] 20160903 언제쯤 잎이 피어나나, 커피 아라비카 나나/Coffea Arabica nana




7월 초, 고개를 든 커피 씨앗 두개를 화분에 정식해 주었다.


이제 저 모자만 벗으면 멋진 잎을 볼 수 있다! 하며 손꼽아 기다린 나의 첫번째 커피



그렇게 두달이 지난 지금 9월 초




아직도 모자를 벗어버리질 못하고있다.


떨어질듯 말듯 떨어지지 않는 질긴 커피 껍데기

이미 벌어진 사이로 두번째 세번째 이파리가 돋아난 것이 보이는데,

도무지 저 모자는 떨궈낼 생각을 안한다.


이미 빠져나온 이파리도 어마어마하게 커졌는데..




나머지 한 녀석은 모자는 커녕, 아예 이파리도 빠져나오질 못하고 있다.

하지만 점점 껍데기가 벌어지면서

이파리가 커져가는 기색은 보이는데, 대체 언제까지 기다려야 하는 것인가.



커피를 발아시킨다는 것은 엄청난 인내를 요구하는 일이라고 듣기는 했지만,

이정도일 줄이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