텃밭 4

[발코니정원] 실파/차이브/Schnittlauch 파종

2016년 허브 첫 파종 실파! 작년에 쓰고 방치해둔 화분들을 깨끗이 세척하고 뜨거운 물로 소독한다. (물을 끓여서 깨끗이 씻은 화분에 여러번 부어준다.) 실파 작년에도 심었으나, 패드에 씨앗이 박혀있는 것을 심었던 지라 사진과 같이 빼곡히 자라지 않아 수확량이 영 시원찮았다. 하지만 쓰임새는 꽤 다양해서 올해에는 씨앗으로 원하는 만큼 심기로 했다! 검은깨처럼 생긴 실파 씨앗 화분에 흙을 담고, 물을 부어 흙을 촉촉히 한 다음 씨앗을 뿌린후 얇게 복토한다. -

독일도시농부 2016.04.27

[발코니정원] 2016년 봄맞이 발코니가든 준비 쇼핑

이제 더이상 영하로 떨어지는 일은 없을 듯 하다. 아직은 쌀쌀하고 해도 나지 않는 독일의 봄이지만, 그래도 봄이왔다! 들뜬 마음으로 주말에 바우하우스 쇼핑을 다녀왔다! 2016년 발코니가든을 위한 이것저것도 구매했다. 구매한 것들 발코니에 있는 가든테이블이 있는데, 정원이있는 집이라면 그릴파티를 할때 이것저것 올려놓으며 유용하게 쓸테지만, 그릴파티를 할 이유가 없는 우리집에서는 가든워크를 위한 테이블로 쓰고 있다. 나무재질로 된터라 강한 햇살과 물을 번갈아 받으니 쪼개지기 시작했고, 그게 영 마음에 걸렸던 지라 조금 늦긴 했지만 관리를 해야겠다고 마음먹었다. 그래서 산 Klarlack! 한국어로는 뭐라고 하는지 잘 모르겠다. 원래는 바니쉬를 사려고했는데, 같은 용도라서 이걸로 구입. 그를 위한 붓 2개 ..

독일도시농부 2016.03.22

[발코니정원] 2016 파종희망품목 & 씨앗쇼핑

파종의 욕심은 끝이없으나 심을수 있는 공간에는 한계가 있어서 계획을 세워야한다. 작년에는 처음으로 발코니가든을 시작했던 터라 무작정 파종하고 키우느라 정신이 없었지만, 올해에는 좀 더 계획을하고 아름답게 꾸미고 싶어졌다. 2016 올해의 테마는 허브가든 여러가지 활용가능한 허브를 키워서 연말쯤엔 수확의 기쁨까지 누릴 수 있으니 일석 이조 물론 허브만 파종하는 것은 아니고 맘이 동하면 다른 것들도 키우겠지만, 일단 발코니의 테마는 허브로 잡았다. 작년에 몇 종류의 허브를 키워보니 오후에 햇빛이 강하게 드는 우리집 발코니에는 허브가 제격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그리고 아직 초보인 나에겐 허브처럼 비교적 관리가 쉬운 식물로 시작하는것이 좋을 것 같다. 게다가 내가 무엇보다 좋아하는 것은 씨앗을 뿌려서 씨앗에서부..

독일도시농부 2016.02.13

[발코니정원] 2015 여름 깻잎

5월 25일의 깻잎 이제 막 자라기 시작한 깻잎이다 이때 까지만 해도, 꺳잎이 어마어마하게 자라서 발코니를 다 뒤덮을 것이라고 예상도 하지 못했다. 6월 7일의 깻잎 드디어 대충 먹을 만 한 정도로 커졌다. 첫수확을 감행하기로 한다. 마트에서 파는 것보다 잎맥들이 촘촘하지 못한 느낌이지만.. 드디어 첫 깻잎이다!! 흥분된 마음으로 깻잎지를 담궈보았다. 맛있어ㅜㅠ 깻잎들을 좀 더 많이 수확하기 위해서는 옆으로 자랄 수 있도록, 새순을 따줘야한다. 저렇게 올라온 새순을 손으로 똑 하고 따주면 가지들이 옆으로 나오기 시작하면서 더 많은 깻잎을 수확 할 수 있게 된다. 6월 14일의 깻잎 두번째 수확이다. 일주일 만인데 새순을 따준 덕분인지 엄청난 양을 수확할 수 있었다. 깻잎은 정말, 비료 없이도 햇빛만 좋으..

독일도시농부 2015.09.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