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코니정원 3

[발코니정원] 호접란 분갈이하는 방법

분갈이 하기로 결정한 호접란 분갈이를 하기 1-2일 전 비료와 함께 물을 주면 좋다고 해서 하루 전 미리 호접란전용 비료를 물에 타서 흡뻑 섭취 할 수 있도록 해주었다. 분갈이 전 준비물 호접란, 새로 옮길 화분, 호접란 전용 흙 (보통은 수태, 혹은 바크에 심는다), 분재용 가위, 소독용 70% 알콜, 바닥에 깔 물빠짐을 좋게 하는 굵은 모래 속이 꼭 들어찬 화분 더이상 뿌리를 안에 내릴수가 없어서 밖으로 뿌리가 삐져나왔다. - 분갈이 과정 - 호접란을 지지하고 있던 지지대를 조심스럽게 뽑아준다. 화분에서 호접란을 빼준다. 이때 뿌리가 다치치 않도록 조심해야하는데, 플라스틱 화분의 경우 화분의 양옆을 주물주물 하면 흙과 뿌리들이 화분에서 분리되서 빠져나오기 쉽다 화분에서 빠져나온 모습 뿌리들이 엉겨 붙..

독일도시농부 2021.08.04 (2)

[발코니정원] 2015 여름 자카란다

무료이미지 https://pxhere.com/ko/photo/922332 자카란다는 호주의 벚꽃으로 알려져있는 꽃나무로, 우리나라엔 보라색 가로수의 이미지로 잘 알려져 있는 나무다. 원산지는 중남미로 남아공에서도 흔히 볼수 있다. 2015년 5월 25일 드디어 파종을 했다. 사실 자카란다는 보리수나무를 주문했을때 사은품(?)으로 온 씨앗으로, 원래는 키울 생각이 딱히 있진 않았는데 지금은 파종한 것들 중에 가장 잘 자라고 있는 녀석이다. 보통 파종 후 발아까지 1-4주 정도 걸린다는데, 첫발아까지 대강 2주 정도 걸렸다. 솜에 파종 한 것은 6월6일에 첫 발아가, 파종용 코코넛 섬유에 파종한 것은 8일에 싹이 트는 것을 보았다. 솜에 파종한 씨앗 씨앗 모서리를 열고 뿌리가 나오는 것이 보인다. 코코엇 섬..

독일도시농부 2015.09.12 (15)

[발코니정원] 2015.05 선인장들과 알로에베라

이녀석에게 새끼가 달렸다. 새끼가 달리면 어미선인장이 잘 자라지 않기 때문에 떼어줘야 한다. 떼어내고 차마 버릴 수가 없어서 따로 심어주기로 했다. 선인장은 심어주기 전에 일주일 정도 그늘에서 상처 부위를 말려줘야 한다. 양 옆의 두 녀석이 떼어낸 녀석들. 가운데는, 지난달에 사왔던 선인장 중 하나 인데, 들여오면서 옆에있던 다른 선인장에 가시가 찔렸었다. 가시만 뽑아보면 되겠거니... 했는데 한달 후 물을 주면서 이파리를 살짝 건드렸는데 이파리들이 전부 후두두둑 떨어져 버렸다... 충격 그나마 아직 살아있는 부분을 건진게 저 부분이다. 살아날 지는 모르나, 일단은 같이 말려서 삽목해주기로 했다. 지난 번에 들여온 녀석들 왼쪽은 빛을 잘 받아 잘자라서 그런지 가운에 새로운 잎이 돋아 났다. 뽀얀 연두빛을..

독일도시농부 2015.05.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