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호접란 분갈이

(2)
[발코니정원] 호접란 분갈이하는 방법 분갈이 하기로 결정한 호접란 분갈이를 하기 1-2일 전 비료와 함께 물을 주면 좋다고 해서 하루 전 미리 호접란전용 비료를 물에 타서 흡뻑 섭취 할 수 있도록 해주었다. 분갈이 전 준비물 호접란, 새로 옮길 화분, 호접란 전용 흙 (보통은 수태, 혹은 바크에 심는다), 분재용 가위, 소독용 70% 알콜, 바닥에 깔 물빠짐을 좋게 하는 굵은 모래 속이 꼭 들어찬 화분 더이상 뿌리를 안에 내릴수가 없어서 밖으로 뿌리가 삐져나왔다. - 분갈이 과정 - 호접란을 지지하고 있던 지지대를 조심스럽게 뽑아준다. 화분에서 호접란을 빼준다. 이때 뿌리가 다치치 않도록 조심해야하는데, 플라스틱 화분의 경우 화분의 양옆을 주물주물 하면 흙과 뿌리들이 화분에서 분리되서 빠져나오기 쉽다 화분에서 빠져나온 모습 뿌리들이 엉겨 붙..
[발코니정원] 2015.05 호접란 호접란이 두 화분이 있다. 하나는 생일선물로 받았고, 하나는 봄을 맞아서 새로 들여왔다. 생일선물로 받은 호접란 이 아이를 계기로 호접란 키우기에 푹 빠져버렸다. 선물로 받은거라 죽이면 안되겠다는 마음으로 정성을 기울여서 관리를 했는데, 점점 윤기가 나는 잎을 보면서 호접란 키우기에 맛을 들여버렸다. 이번에 봄에 새로 들여온 아이 올 한해 내내 아름다운 꽃을 즐길수 있을 것 같다. 봄이 되자 생장을 시작했다. 작은 이파리는 이미 3월부터 올라오기 시작했고, 그 안에 작은 이파리 하나가 더 올라오기 시작했다. 벌써 열흘 전의 사진인데, 지금은 훨씬 더 많이 자라서 완전한 이파리의 모습을 갖췄다. 뿌리 관찰을 빼 놓을 수 없다. 저렇게 이파리가 많이 올라온 걸 보면 뿌리도 자라지 않았을까 하는 마음에 꺼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