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독일 유학 에세이

(2)
[독일생존가이드] 독일건축유학을 위한 준비 1단계 : 필요 서류 체크하기 학교를 지원하기 전에 가장 먼저 해야할 일은 역시 지원 서류를 체크하는 일이다. 학교마다 필요한 서류가 다르기 때문에 지원하고자 하는 학교의 홈페이지를 체크해 학교마다 지원서류 목록을 작성해둬야한다. 그러면 공통적으로 필요한 서류들과 학교마다 다른 제출물을 확인 할 수가 있는데, 그러면 내가 앞으로 준비해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 언제쯤 무엇을 준비하면 좋을지 파악하기 쉽다. 나의 경우엔 총 5군데를 지원했고, 그중 3개에 입학허가를 받았다. 1. 지원 학교 결정하기 독일의 학교는 한국과 다르게 겨울학기 (WS) 10~2월 여름학기 (SS) 4~7월 로 구분이 된다. 보통은 10월에 시작하는 겨울학기를 기준으로 서류 제출 일정이 5~7월, 제출 후 한달 전후로 인터뷰가 있는데 (좀 더 빠른곳도 있음) 이 ..
[베를린에세이] 바이올린을 다시 시작하던 날 2018년 연말 10년만에 다시 바이올린을 시작했다. 가장 처음 바이올린을 손에 잡았던 것은 7살 때 2~3년 정도 배우고 그만뒀던 기억이 있다. 성인이되어 다시 바이올린 레슨을 받기 시작했으나, 바쁜 일상과 일에 치여 몇개월 지속하지 못하고 그만두고 말았다. 그때 의욕이 넘쳐 구입했던 수제 바이올린은 몇년 간 잠들어있었고, 다시 연주되는 일은 없었다. 독일로 가기로 결정을 한 후에 악착같이 돈을 모으기 시작했다. 월급은 고스란히 저축을 했고, 직장에는 도시락을 싸가지고 다녔다. 퇴근 후는 늘 바로 집으로 귀가였다. 그리고 가지고 있는 물건들도 처분하기 시작했다. 조금이라도 돈을 모으기 위한 것도 있었지만, 내가 출국 후 집이 곧 이사를 할 예정이었기 때문에 짐을 줄이기 위함이 가장 큰 이유였다. 헌책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