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렁이키우기] 2015.12.03 수분 부족 전부터 수분이 부족한 느낌은 있었지만,화분 겉이 촉촉히 젖어서, 괜찮겠거니 했다..하지만 그저께 또 한마리, 표면에서 죽은 것을 보고뭔가 문제가 있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흙을 뒤집어도 지렁이도 잘 안보이고.. 그래서 오늘은 과감히 식당칸을 헤집어 보았다.건조한게 맞다는 확신이 들었다. 보통은 음식물을 주게되면 음식물에서 수분이 나와서 자동으로 조절이 된다던데,나는 물기를 머금지 않고, 이미 착즙이 된 것들을 주어서 그런건지수분은 커녕, 음식물 찌꺼기도 같이 보송보송해져 가는 느낌이 들었다.안되겠다 싶어서 휴식칸 쪽을 뒤집어보았는데역시나 거의 건조한 상태나 나름없었다. 처음에 넣어줄때 그렇게 분무기로 물을 뿌려주었는데, 화분이 다 수분을 앗아갔나보다.그런줄도 모르고 혹시나 과습이 될까봐 항상 ..
[지렁이키우기] 2015.12.01 지렁이 발아센터?! 지렁이 화분은 정말 좋은 발아센터임에 틀림없다.음식물을 줄 때, 흙을 뒤집어 줄 때 매번 새로운 것이 돋아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단단하여 잘 부숙되지 않는 청경채 꼬다리에서 새로운 청경채잎이 돋아나고 있다...여기서 더 자라다가는 안되겠다 싶어서 보이는 것은 화분에서 빼내주었다. 아마 저 밑에는 꼬다리 몇개가 더 묻혀있겠지.. 정말 희한한 우산모양의 새싹이 돋아났는데,아침에는 분명히 없었는데 새로 자란걸보니 분명 오늘 하루만에 자란것이 틀림없다.씨앗을 보려고 흙을 좀 파헤지는 바람에 결국은 줄기가 끊어져 버렸지만,그 줄기는 어마어마하게 길었다. 어떤 씨앗이었던 걸까 내가 준 먹이안에서 나올만한 씨앗은 아니어서,아마도 그 전의 흙에 섞여있던것이 아닌가 생각되는데.잘 모르겠다. 뭔가가 발아된 모양.. 어..
[지렁이키우기] 2015.11.29 두번째 먹이 첫번째 먹이를 준 후 주서기에 갈아서 찌꺼기로 나온 당근은 거의 다 먹은 상태로 큰 덩어리들만 조금씩 보였고,청경채 꼬다리나 로즈마리의 경우는 단단해서 인지 거의 형태가 그대로 남아있었다.파도 반이상은 먹어치워서 필름이 반정도 남아있고, 반은 물러져 있는 상태였다. 남은 청경채 꼬다리 하지만 저렇게 먹어치운 것을 보니 적응을 잘 하고 있는 듯 하다. 한가지, 아직도 의아한 것은, 지렁이가 생각보다 잘 보이지 않는 다는 것?표면위에서 쉬고있는 놈들은 종종 보이는데 막상 흙을 뒤집어보면 많이 보이지 않는다. 내가 상상했던 것이랑은 조금 다르지만, 무튼 잘 적응하고 있는 것 같다. 두번째 먹이를 주기 위해 식당칸을 파고, 오늘의 먹이를 넣어주었다! 총 무게 625g귤생강주스를 하고 남은 찌꺼기, 당근주스하고 ..
[지렁이키우기] 2015.11.27 지렁이 적응 중 먹이를 잘 먹어치우고 있는지 궁금해서 흙을 뒤집어 보았다.주서기에 갈아서 찌꺼기로 나온 당근은 거의 다 먹은 상태로 큰 덩어리들만 조금씩 보였고,청경채 꼬다리나 로즈마리의 경우는 단단해서 인지 거의 형태가 그대로 남아있었다.파도 반이상은 먹어치워서 필름이 반정도 남아있고, 반은 물러져 있는 상태였다. 저렇게 먹어치운 것을 보니 적응을 잘 하고 있는 듯 하다.하지만 아직도 의아한 것은, 지렁이가 생각보다 잘 보이지 않는 다는 것?표면위에서 쉬고있는 놈들은 종종 보이는데 막상 흙을 뒤집어보면 많이 보이지 않는다. 내가 상상했던 것이랑은 조금 다르지만, 무튼 적응하고 있는 것 같아 다행이다. 토분 밑이 계속 색이 진한것이 혹시나 습도가 너무 높은 것은 아닌가, 아래쪽에 흙이 뭉쳐있는 것은 아닌가 걱정이 되어서..
[지렁이키우기] 2015.11.24 첫먹이 주기 지렁이가 새집으로 이사한지 3일정도 지났다.드디어 기다리던 첫 먹이 주기! 이것은 지렁이먹이를 모으기 위한 통피클통인데 크기도 적당하고, 무엇보다 냄새가 새지않도록 뚜껑이 잘 닫혀 음식물찌꺼기를 모으는 통으로는 아주 제격이다! 통 자체는 뚜껑포함 55g, 뚜껑은 10g 지렁이가 얼만큼의 음식물찌꺼기를 처리하는지 관찰하기 위해 통의 무게도 꼼꼼이 기록해두었다. 그동안 잘 모아온 음식물 찌꺼기주서기로 내리고 난 당근찌꺼기, 파, 청경채꼬다리, 로즈마리총 약 300g 정도 첫먹이는 조금만 주어 잘 먹는 것을 확인 한 후, 완전히 새집에 적응한 것으로 보이면 많이 넣어주도록 한다. 지렁이 집의 한쪽을 잘 파서음식물을 넣어준다. 부숙이 잘되도록 흙과 잘 섞어주었다. 그리고 다시 흙으로 꼼꼼이 잘 덮어두면 끝!이렇..
20151129 etwas durch die Blumen sagen (c) unknown / 이미지 출처 : wdr4.de etwas durch die Blumen sagen- undirekt sagen
20151128 Ein Freund ist schwer zu finden aber leicht zu verlieren (c) Thinkstock Ein Freund ist schwer zu finden aber leicht zu verlieren- zeige mir Deine Freunde und ich sage Dir wer du bist/ Sei Dir bewusst, wie kostbar Freunde sind und kümmere Dich um Deine Freundschaften. Zu viele Freundschaften sind schon unnötig zerbrochen.
20151118 seinen Senf dazu geben (c) unknown / 이미지 출처 : flickr.com seinen Senf dazu geben - etwas kommentieren